뉴스핌 – 폼페이오, 볼턴 후임 겸직설 솔솔‥‘원 톱’으로 부상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존 볼턴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을 전격 경질한 이후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외교안보 사령탑의 명실상부한 ‘원 톱’으로 부상하고 있다. 뉴욕타임스(nyt)는 12일(현지시간) [전체본문 2019-09-13 08:15:00Z]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