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태풍 대피용 튼튼한 호텔 문의 폭주

일본에서 초강력 태풍 대피용으로 튼튼한 호텔에 대한 문의가 폭주하고 있다. 요미우리신문은 9일 “태풍 10호 ‘하이선’ 당시 큐슈(九州)에서 20만 명이 대피소로 피신했는데, 밀집에 따른 코로나19 우려도 있어 호텔 등에 분산 피신하는 사람들이 많았다”고 보도했다. 하이선이 최근접하던 지난 4일에는 “혼자 있는 것이 불안하다”며 호텔 예약전화가 쏟아져 23 [전체본문 2020-09-09 16:37: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