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상 첫 ‘집콕’ 추석 온다…유통街 “대목 날아가나” 답은 선물 뿐

코로나19로 성묘객도 크게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한전진 기자 = # 서울에서 직장생활을 하는 신지훈(32)씨는 이번 추석 고향인 강원도 강릉에 가지 않기로 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100명 이상 나오는 상황이 부담이 된 탓이다. 정부 역시 이번 추석 연휴에 고향 방문을 최대한 자제해 줄 것을 권고하고 있다. 신씨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