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공룡 ‘갑’의 횡포] ③ 배달앱 출혈경쟁에 등 터지는 배달음식점

“배달팁은 가게로 전달되며, 배달의민족이 수취하는 비용이 아닙니다.” 배달의민족이 ‘배달팁 안내’에 표시한 문구에 음식점 점주들이 의문을 제기했다. 점주가 배달팁을 원하는 대로 부과해 몽땅 가져가는 것처럼 표시했다는 이유에서다. 한 점주는 ‘배달팁은 가게로 전달되며, 가게는 배달업체에 배달팁을 지불하고 있습니다’라는 표현이 맞다고 주장했다. 배달앱에 입점한 [https://www.ajunews.com/view/20200908234803471″ target=”_blank” rel=”noopener noreferrer”>전체본문 2020-09-09 17:30: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