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번복 박유천, 11월 태국 콘서트 예고 “많은 응원 바란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마약 투약 혐의로 은퇴를 선언했던 박유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태국 활동을 강행하며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박유천측은 16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곧 시작될 박유천의 태국 활동에 대해 안내드립니다”며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박유천의 태국 스케줄표를 공개했다. 공개된 스케줄표에는 9월 앨범 [전체본문 2020-09-17 01:18: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