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주식 사느라 ‘영끌’…8월 가계대출 사상 최대 11조7000억 급증

가계가 8월 한 달 동안 은행에서 끌어다 쓴 대출이 12조원 가까이 증가했다. 2004년 통계 작성을 시작한 이래 가장 많은 액수다. 주택담보대출도 늘었지만, 신용대출이 유례없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주택자금·생활자금 수요와 주식투자 증가 등이 맞물린 결과다. 제2금융권을 포함해 금융권 전체로는 8월 한 달 동안 가계대출이 14조원 증가했다. 주담대 2.1 [전체본문 2020-09-10 00:26: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