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 대신 인테리어” 신세계百, 올해 가구 매출 41.7% 급증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되며 집에 체류하는 시간이 길어져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과 소비가 급증하고 있다. 소파 하나도, 침대 옆 협탁 하나도 허투루 선택하지 않고 유명 수입 브랜드, 디자이너 작품을 선택하는 문화가 확산하는 양상이다. 신세계백화점은 올들어 8월까지 가구 매출이 지난해보다 41.7% 성장했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소비심리가 위축된 [전체본문 2020-09-08 06:06: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