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 가기 두려운 다이어터… 당당하게 만들어주는 ‘뷰티 꿀템’ 있다?

[정희원 기자] 다이어터들이 고민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화장실 다녀온 후의 ‘악취’다. 평소에 비해 음식물 섭취가 줄어들며 화장실을 자주 못 가거나, 폭식·과식으로 숙변이 많이 쌓인 경우 화장실에 다녀온 뒤 자기 스스로도 놀랄 냄새를 겪곤 한다. 이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대장의 주름 사이에 음식 부패물·담즙산·세균이 오래 머물다보니 평소보다 독한 냄새가 [전체본문 2020-09-10 03:33: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