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형 전자상거래 활성 대책

부산 O2O 환경이 9개월 만에 몰라보게 달라졌다. 판로확장에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를 돕기 위해 오프라인·온라인 판매가 유기적으로 결합돼야 한다는 지적(국제신문 지난 1월 2일 자 1·3면 등 보도)이 잇따르면서다. 부산시는 올해보다 최소 20배 넘는 내년 예산 계획을 짜고 있다. 전자상거래 활성화 예산은 올해 고작 8000만 원(부산우수제품E플랫폼)뿐이 [전체본문 2020-09-15 20:32: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