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항 겪던 옵티머스 물류사업, 이재명·채동욱 회동 뒤 급진전”

애초 이 사업에 반대했던 경기도가 이 지사와 당시 옵티머스 고문으로 있던 채 전 총장이 5월 8일 만난 뒤 사흘 만에 관계부처에 사업 협조 공문을 보낸 정황이 포착됐다고 권영세 국민의힘 의원실이 주장했다. 이 지사와 채 전 총장의 만남 자체는 옵티머스 내부 문건에 포함돼 이미 논란이 됐다. 반면에 당사자들은 “펀드 [전체본문 2020-10-19 00:02: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