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방 경제제재 속에 이란 ‘국산품’ 성장세…수입품 대체

미국을 비롯한 서방의 경제 제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난관에 부닥친 이란 경제에 현지 내수 기업들이 희망이 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서방 국가들의 경제 제재로 무역을 막자 이란 내수 기업들이 살아났고, 대외 무역이 어려워진 가운데, 과거 수입품 위주였던 소비재 시장을 이란산 제품이 대체하고 있다는 것이다. 18일(현지시간) 블룸버 [전체본문 2020-10-18 21:23: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