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은행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경제 올해 -3.3%…내년 반등”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는 올해 경제성장이 4반세기 만에 처음으로 3.3% 감소하겠지만 내년에 반등할 것이라고 세계은행(WB)이 8일(현지시간) 전망했다. 워싱턴에 본부를 둔 세계은행은 이날 공개한 ‘아프리카의 펄스'(Africa’s Pulse)라는 최신 지역 경제 분석 보고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적 타격으로 올해 25년 만 [전체본문 2020-10-08 17:43: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