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기세포 3회 공짜시술···이해동 전 부산시의회장 법정 구속

이해동 전 부산시의회 의장이 직무와 관련해 부정한 청탁과 함께 항노화 줄기세포 시술을 3차례에 걸쳐 무상으로 받은 혐의로 법정에서 징역 1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판결문에 따르면 이 전 의장은 2017년 줄기세포 치료제와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 A씨로부터 부산시 의료관광 사업에 도움을 달라는 취지의 청탁을 받 [전체본문 2020-10-14 14:04:13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