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대, 호텔사업 패러다임까지 바꿨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 되며 ‘호텔 사업=부동산 투자’라는 오래된 공식이 바뀌고 있다. 요지를 점하고 호텔을 건설해 지역 랜드마크로 만들던 기존 전략에서 토지와 건물 등 자산 소유주는 별도로 두고 이를 임대해 운영, 서비스만 제공하는 위탁운영 호텔들이 늘고 있다. 건물 주인은 따로, 운영ㆍ서비스만 한다 8일 호텔업계에 따르면 한화호텔 [전체본문 2020-10-08 10:38:27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