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 노동자 또 사망”…이번엔 쿠팡 물류센터 20대 일용직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업무량이 급증한 택배산업 종사자가 또 숨졌습니다. 16일 ‘쿠팡발 코로나19 피해자 지원 대책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전 6시쯤 경북 칠곡에 있는 쿠팡 물류센터에서 근무해온 일용직 노동자 20대 A씨가 집에서 숨졌습니다. A씨는 지병이 없었고 술·담배도 하지 않았다는 게 대책위의 설명입니다. 대책위 [전체본문 2020-10-17 09:50: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