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첨단자동차검사연구센터 본격 출범 ‘자율주행차 안전성 확보’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자율자동차, 전기자동차 등 첨단자동차의 운행안전 확보를 위한 첨단자동차검사연구센터(KAVIC)를 본격 출범한다고 18일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5년 전 6000여 대에 불과했던 전기차가 현재 12만 대로 급증하고, 차량 스스로 차선 변경과 추월 등이 가능한 첨단안전장치를 장착한 자동차가 늘어남에 따라, 전기·수소차, 자율주행 [전체본문 2020-11-18 16:07: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