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국가별 맞춤형 의료관광 마케팅… 인천 ‘효자산업’ 만든다

국내 의료관광은 2009년 처음으로 등장한 이후 연평균 23.5%로 성장하고 있다.지난해에는 약 20만 명의 외국인 환자가 진료를 받고 관광을 즐기기 위해 국내에 입국했고 외국인 국적도 198개국으로 다양화됐다.올해는 코로나19로 주춤세를 보였으나 K뷰티 등 한류 인기와 더불어 의료관광 경쟁국이던 유럽 국가들에 비해 K방역의 위상이 높은 평가를 기록하면서 [전체본문 2020-11-22 20:01: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