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유패션산업, ‘그린·디지털’ 전환 박차…1조4000억 원 투입

정부가 섬유패션산업의 ‘그린·디지털’ 전환에 박차를 가한다. 2026년까지 1조4000억 원을 투자해 섬유패션산업을 친환경, 디지털 기반 사업으로 전환하고 3만60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한다.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은 11일 ‘제34회 섬유의날 기념식’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섬유패션산업 한국판뉴딜 실행전략’을 발표했다. 현재 국내 섬유패션 관련 기업은 [전체본문 2020-11-11 11:57: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