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재테크)돈받고 파는 주식정보는 가짜다

김 대리는 요즘 매일 서너 개씩 주식 관련 문자를 받고 있다. 어떻게 전화번호를 알았는지 오전, 오후를 가리지 않고 날아오는 스팸문자에 스트레스를 받을 지경이다. 그런데 어느 날 우연히 그중 몇 개 문자에서 언급한 종목을 찾아봤더니 실제로 다음날 주가가 오른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김 대리는 혹시나 하는 마음에 주식투자를 오래 한 친구에게 문자를 보여주   [ 전체본문 2020-11-20 23:08: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