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유통업체 친환경 농산물 비싼 이유는?

대형유통업체를 통해 판매되는 친환경 농산물이 비싼 것은 유통비용 때문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최인호 국회의원(부산 사하갑)이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 [전체본문 2020-10-23 09:32:21Z]

[뉴스투데이 E]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중국 우수농식품 수출상담회 개최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전라남도와 손잡고 지난 22일 중국 우수농식품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상담회는 지난달 aT 상하이지사와 각 지자체 파견 중국 대표처, aT의 현지화사업자문기관이 힘을 합쳐 지자체 농특산품의 중국수출 확대와 판로확보를 위해 발족한 ‘현지화지원사업협의회’의 후속사업이 [전체본문 2020-10-23 16:10:00Z]

‘튀어야 산다’…‘혁신 마케팅’으로 유통 시장 리드하는 기업들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코로나19의 장기화에 유통업계가 색다른 출구를 모색하고 있다. 그동안 유통업계의 핵심 마케팅이 1+1이나 특가 세일 등 가격 할인에 집중됐다면 코로나19 이후로는 마케팅의 기본 요소라고 할 수 있는 제품, 유통, 커뮤니케이션 방식(판매 촉진) 등에 투자를 하고 독특한 아이디어를 가미하는 등으로 초격차를 벌리는 모양새다. 이런 ‘ [전체본문 2020-10-23 14:25:00Z]

친환경 농산물, 대형 유통업체서 비싼 이유는 유통비용 탓?

대형 유통업체를 통해 판매되는 친환경 농산물의 유통비용이 다른 유통채널보다 과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23일 더불어민주당 최인호 의원이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대형유통업체에서 판매된 친환경 딸기의 유통비용은 소비자가격의 59%에 해당했다. 친환경딸기의 전체 평균 소비자가격은 kg당 1만5.. [전체본문 2020-10-23 10:10:00Z]

네이버·카카오, 진격의 ‘라방’…유통업계 “나 떨고 있니?”

[편집자주] 백화점, 홈쇼핑, 심지어 e커머스까지 유통가가 ‘라방’(라이브방송, 라이브커머스)에 푹 빠졌다. 모바일과 동영상에 친숙한 10~30대인 MZ세대(1980년대~2000년대 초반 출생자)가 주요 소비계층으로 부상하면서다. 단순한 구매 활동을 넘어 재미와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는 새로운 양방향 쇼핑플랫폼 라방의 모든 것을 분석해본다. 네이버와 카카오 [전체본문 2020-10-23 11:45:00Z]

[유통레이더] 하이트진로‧롯데홈쇼핑‧이마트24‧GS리테일‧세븐일레븐‧배달의민족‧롯데면세점 外

하이트진로가 할로윈 데이를 맞아 참이슬과 진로로 색다른 재미로 즐겁게 파티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도록 ‘할로윈 라벨’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할로윈 라벨’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주요 상권의 술집, 음식점 등 유흥시장과 대형마트, 슈퍼마켓 등 가정시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하이트진로는 이번 이벤트를 위해 참이슬3종류, 진로3종류 등 총6 [전체본문 2020-10-23 10:10:00Z]

의약품 유통 품질관리 담당 기관 없다…복지부·식약처 “소관 아냐”

인플루엔자 백신 상온 유통으로 유통품질관리 필요성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식약처와 보건복지부 모두 의약품 유통 품질관리에 소홀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최혜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식품의약품안전처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보건당국이 의약품 도매상의 관리·감독과 행정처분 현황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22일 밝혔다. .. [전체본문 2020-10-22 13:40:00Z]

대한상의 유통혁신 포럼…”기존 법·제도 전환 절실”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대한상공회의소는 23일 온라인으로 ‘유통 혁신 포럼’을 열고 유통 산업의 활로를 모색했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산업혁명 등에 따른 유통 산업의 미래를 조망하고 기존 법·제도의 틀을 바꿔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주제발표를 맡은 김경준 딜로이트 컨설팅 부회장 [전체본문 2020-10-23 14:30:00Z]

“유통산업 새롭게 활로 모색 위해선 자율ㆍ개방적인 정책 지원 필요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산업혁명 등 급변하는 환경 변화 속에서 유통산업이 새롭게 활로를 모색하기 위해선 관련 법과 정책 패러다임이 규제ㆍ보호에서 자율ㆍ개방으로 과감히 전환돼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유통 산업 전문가들은 신기술 도입을 위한 정보의 표준화와 대·중소업계 간 상생, 온라인 플랫폼 활성화 방안 마련 등이 시급한 당면과제라 [전체본문 2020-10-23 14:33: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