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소비자 지갑을 열어라”…유통업계 할인 경쟁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국내 유통업계에 전통적인 비수기로 알려진 ‘혹한의 11월’은 옛말이 됐다. 이 기간 유통업계에서 미국의 ‘블랙프라이데이’를 모티브로 전폭적인 할인에 나서면서 소비자들의 구매력을 높이고 있기 때문이다. 블랙프라이데이는 … [전체본문 2019-10-30 12:58: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