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칫돈 몰리는 해외부동산펀드 과열 ‘경고금’

해외 부동산펀드 투자 규모가 급속도로 팽창하면서 부실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저금리 기조와 풍부한 유동성으로 해외 부동산에 대한 대체투자 열풍이 불면서 증권사와 자산운용사가 앞다퉈 뛰어든 결과다. 20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18 … [전체본문 2019-11-20 16:38: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