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경제이슈 선점”…與野, 경제관료 `러브콜`

내년 경기가 올해보다 더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여야 각 정당이 경제관료출신 인사들을 영입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특히 야권으로부터 경제정책 실패에 대한 전방위적 공세에 시달리는 더불어민주당에서 이 같은 움직임이 더욱 활발한 것으로 … [전체본문 2019-11-11 07:58: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