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장외파생거래 개시증거금 교환 대상 금융회사 39곳

금융감독원은 올해 기준 비청산 장외파생거래 잔액이 70조원 이상으로 내년 9월부터 개시증거금 교환 제도가 적용되는 금융회사가 39곳에 달한다고 4일 밝혔다. 대상은 KEB하나은행·신한은행·우리은행·KB국민은행 등 은행 23곳, 미래에셋대우·NH투자증권 등 … [전체본문 2019-12-04 12:15:00Z]